케이뱅크 행장 최종후보, 최우형 전 BNK금융지주 전무 낙점

신수정 기자 2023-12-05 14:22:49
최우형 케이뱅크 차기 행장 내정자. 사진=케이뱅크

케이뱅크가 최우형(57) 전 BNK금융지주 디지털·IT 부문장(전무)을 차기 은행장 최종 후보로 낙점했다. 

케이뱅크 임웜후보추천위원회(임추위)는 5일 최 전 전무를 제4대 케이뱅크 은행장 최종 후보자로 추천했다고 밝혔다. 

임추위 관계자는 최 후보자에 대해 “금융에 대한 다양한 경험과 풍부한 지식, 인터넷 은행의 비전을 제시하고 공익성·건전 경영을 실천한다는 케이뱅크 행장 자격 요건을 두루 갖췄다”며 “IT, 금융, 경영, 재무 전반에 대한 이해가 높아 행장 적임자라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최 후보자는 케이뱅크가 지난 10월 최고경영자(CEO) 경영승계 절차에 돌입한 지 약 두 달간 ▲서류 접수 ▲자격 심사 ▲평판 조회 ▲최종 면접 등의 검증 과정을 거쳐 내외부 후보군들을 제치고 최종 후보자로 선정됐다. 

최 후보자는 “케이뱅크 행장 최종 후보가 돼 막중한 책임감과 사명감을 느낀다”며 “고객과 함께 성장하는 케이뱅크를 만들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1966년생인 최 후보자는 서울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한 후 서울대 경영대학원 재무관리 석사를 마쳤다. 재학 중 공인회계사 자격을 획득했으며 1992년 하나은행에 입사하며 금융업에 첫 발을 들였다. 이후 IT 업계로 넘어가 삼성SDS 금융컨설팅·개발팀 상무, 글로벌 전략 컨설팅업체 액센츄어 컨설팅 이사와 한국IBM 상무 등을 역임했다. 지난 2018년부터 약 5년간 BNK금융그룹의 디지털·IT 부문장(전무)을 지냈다.

최 후보자는 이달 말 임시 주주총회의 승인을 거쳐 행장으로 취임할 예정이며, 임기는 2년이다. 

신수정 기자 newcrystal@smartfn.co.kr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2024년 2월 28일 오늘의 운세

2024년 2월 28일 오늘의 운세

▲쥐띠 오늘의 운세 "분위기 전환이 필요한 날입니다. 자신의 주변이나 집안의 가구 배치를 바꾸는 것도 좋습니다. " 60년생 - 얻으려 하기보다는 지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