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 회장, 취임 후 국민 관심도·호감도 상승…“우려보다 기대”

취임 전 포스팅 수 9764건…취임 후 1만 8335건
연관어 ‘최고다’ 82%, ‘기대하다’ 63% 급증
신종모 기자 2022-12-01 11:02:51
[스마트에프엔=신종모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취임 이후 국민 관심도와 호감도 모두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1일 데이터앤리서치는 이재용 회장에 대해 취임 전 35일간(9월 22일~10월 26일)과 취임 후 35일간(10월 27일~11월 30일)의 온라인 포스팅 수(정보량=관심도)와 해당 포스팅 들의 호감도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왔다고 밝혔다.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 /사진=연합뉴스 


분석 결과 취임 전 35일간 ‘이재용 부회장’ 키워드의 온라인 포스팅 수는 모두 9764건으로 1만 건이 채 안 됐다.

반면 취임 후 35일간 같은 키워드로 한 온라인 포스팅 수는 1만 8335건으로 두 배 가까이 높았다.

뉴스를 뺀 개인 포스팅 수가 한 달여 만에 2만 건에 육박한 것은 이 회장에 대한 국민들의 기대가 컸다는 방증이기도 하다.

같은 기간 이 회장에 대한 국민 호감도도 조사했다.

같은 기간 ‘이재용 부회장’ 키워드 포스팅들의 긍정률은 44.74%, 부정률은 26.57%, 긍정률에서 부정률을 뺀 값인 순호감도는 18.17%였다. 하지만 취임일인 지난 10월 27일부터 11월 30일까지 35일간 ‘이재용 회장’의 긍정률은 50.33%, 부정률은 20.84%, 순호감도는 29.49%에 달했다.

긍정률은 6%P 가까이 오르고 부정률은 6%P 가까이 낮아지면서 순호감도는 11.32%P 좋아졌다. 백분율로 따지면 62% 이상 개선된 셈으로 긍정률이 전체 글의 절반을 넘었다.

특히 ‘취임식(없이)’이란 키워드의 포스팅이 701건에 달해 국민들은 이 회장의 수수한 모습에 끌리는 모습을 데이터로 보여줬다.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 취임 전후 국민 호감도 비교. /자료=데이터앤리서치


이 회장에 대한 국민들의 시선은 연관어 분석에서 잘 드러난다.

이 회장 연관어 중 감정 형용사 1위는 ‘최고다’로 총 4660건이었다. 취임 전 35일 기간에 비해 82.8%나 늘었다. ‘기대하다’라는 연관어는 3575건으로 직전 같은 기간에 비해 63.6% 늘었으며 ‘좋아하다’라는 키워드는 2564건으로 직전 같은 기간에 비해 45.4% 늘었다.

반면 ‘우려하다’는 키워드는 2958건으로 직전 같은 기간에 비해 12.8%, ‘어렵다’는 키워드는 2918건으로 34.8% 늘어나는 데 그쳐 긍정어 증가율이 부정어 증가율보다 훨씬 앞섰다.

데이터앤리서치 관계자는 “이 회장의 ‘톱 1000’ 연관어 중 ‘투자’와 ‘사업’ 키워드가 연관어 최상위권인 한 자릿수 순위에 랭크 돼 있는데 ‘삼성’ 등 고유명사 연관어들을 제외하면 사실상 이 두 키워드가 1위와 2위”라면서 “이는 국민들은 여러 어려움을 극복한 이 회장이 위기에 처한 한국 경제 회복을 위해 적극적인 역할을 해주기를 바란다는 것을 여실히 보여주고 있는 지표”라고 설명했다. 

한편 조사 대상 채널은 국민이 자신의 의견을 직접 올릴 수 없는 언론사 뉴스를 제외한 커뮤니티, 블로그, 카페, 트위터, 인스타그램, 유튜브,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지식인, 기업·단체, 정부·공공 등 11개 채널로 검색 사이트 수는 약 22만 개다.

신종모 기자 jmshin@smartfn.co.kr

댓글

(1)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최신순 과거순 공감순
  • 강창기
    강창기 2022-12-01 13:11:55
    마약쟁이, 범죄자, 거짓말쟁이 이재용도 회장되는 불법천지 삼성,
    그 불법은 아직도 진행중.. 다시 감옥으로 가야한다.

'카카오 먹통' 고개숙인 김범수·이해진·최태원

 '카카오 먹통' 고개숙인 김범수·이해진·최태원
김범수 카카오 창업자,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 최태원 SK 회장이 지난 24일 열린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과방위) 국감에 증인으로 출석해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건에 대해 사과했다. 이들은 이번과 같은 사태가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재발대책을 마련할 것이라고 강조햇다.과방위 종합감사서 김범수·이해진·박성하 증인 출석…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질의 응답 이어져지난 24일 오후 2시30분쯤 열린 과방위 종합감사에는 김범수

김범수·이해진·박성하,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과

 김범수·이해진·박성하,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과
카카오와 SK(주) C&C, 네이버의 수뇌부가 지난 15일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로 인한 서비스 장애와 관련해 사과를 표했다. 3사는 이번 사태와 관련해 재발 방지에 노력하겠다는 입장이다.24일 오후 2시30분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과방위) 종합 국정감사에서 경기도 성남시 SK(주) C&C 판교 데이터센터의 화재로 인한 서비스 장애와 관련해 김범수 카카오 창업자(미래이니셔티브센터장), 박성하 SK(주) C&C 대표,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GIO)가

김범수 카카오 "100인의 CEO를 양성하는 것이 설립 목표"

 김범수 카카오
김범수 카카오 미래이니셔티브 센터장이 카카오 설립 목표에 대해 "100인의 최고경영자(CEO)를 양성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김 센터장은 24일 오후 2시30분쯤 국회 과학기술방송정보통신위원회 종합감사에 일반 증인으로 출석해 이같이 밝혔다. 이는 카카오의 쪼개기 상장 등 비판을 염두에 둔 발언으로 해석된다. 김 센터장은 지난 15일 데이터센터 화재로 발생한 대국민 서비스 장애에 대해 "불편을 끼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서비스 장애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