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러리아백화점, 생명존중 NFT '메타버스 전시관' 오픈

9월 27일부터 메타버스 플랫폼 세컨블록 내에 생명존중 NFT작품 전시관 오픈
홍선혜 기자 2022-09-28 14:49:38
[스마트에프엔=홍선혜 기자]
라잇!라이프 메타버스 전시관 이미지컷./사진=한화솔루션 갤러리아
라잇!라이프 메타버스 전시관 이미지컷./사진=한화솔루션 갤러리아
갤러리아백화점은 9월 27일부터 생명존중 NFT 작품을 메타버스 공간에서 전시하는 ‘라잇!라이프 전시관’을 오픈해 운영하고 있다.

이번 전시는 갤러리아 생명존중 캠페인 라잇! 라이프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진행된다. 갤러리아는 지난 9월 2일부터 광교점과 대전 타임월드에서 진행중인 오프라인 NFT 전시를 온라인에도 구현, 고객 체험을 직간접적으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라잇!라이프 전시관은 두나무의 메타버스 플랫폼 세컨블록 내에 마련된다. 해당 공간은 실제 타임월드 전시 공간을 모델링하여 자연 속에서 휴식하는 식물원 컨셉으로 구현했다.

전시관에서는 업비트 NFT와 연동하여 모두에게 단 하나뿐인 생명의 소중함이라는 의미를 담은 디지털 작품 5종을 감상할 수 있다. 공통 의미와 함께 각각의 작품들은 △생명의 존엄성 △실험동물이 당하는 고통에 대한 공감 △기후 위기의 심각성 △공장식 축산에 대한 문제 의식 △반려동물의 의미에 대한 메시지를 담고 있다. 갤러리아는 작품 개발을 위해 △동물복지 전문 잡지 오보이! △배우 김효진 △일러스트레이터 김혜정 작가와 협업했다.

한편 해당 작품들은 지난 2일과 16일 업비트 NFT 드롭스에서 발행되었으며, 당시 작품 5종이 모두 약 1분 내외만에 완판되는 등 인기를 끌었다.

메타버스 전시관에 배치된 에스컬레이터를 이용하면 기존 라잇!갤러리아의 역사가 담긴 라잇!갤러리아 홍보관도 만나볼 수 있다. 라잇!갤러리아는 올바른 가치 정착을 위해 △환경보호 △생명존중 △안전문화를 3대 영역 핵심 가치를 중심으로 2019년부터 전개하고 있는 갤러리아 사회공헌 캠페인이다.

라잇! 갤러리아 홍보관에서는 라잇!갤러리아 소개는 물론 기존 진행했던 다양한 캠페인들을 만나볼 수 있다. 특히 압구정동 명품관 미디어파사드를 활용한 캠페인들을 온라인으로 만나볼 수 있어 눈길을 끈다. 대표적으로 △미세먼지 심각성을 환기해준 라잇!사인 프로젝트 △반전 메시지 전달을 위한 우크라이나 국기 송출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희망 메시지를 전달하는 라잇!러브 챌린지 등이 있다.

갤러리아 관계자는 “이번 메타버스 전시는 NFT 디지털 작품 감상과 함께 온라인 공간에서도 생명의 소중함과 공존하는 삶에 대해 생각해볼 수 있는 의미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홍선혜 기자 sunred@smartfn.co.kr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카카오 먹통' 고개숙인 김범수·이해진·최태원

 '카카오 먹통' 고개숙인 김범수·이해진·최태원
김범수 카카오 창업자,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 최태원 SK 회장이 지난 24일 열린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과방위) 국감에 증인으로 출석해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건에 대해 사과했다. 이들은 이번과 같은 사태가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재발대책을 마련할 것이라고 강조햇다.과방위 종합감사서 김범수·이해진·박성하 증인 출석…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질의 응답 이어져지난 24일 오후 2시30분쯤 열린 과방위 종합감사에는 김범수

김범수·이해진·박성하,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과

 김범수·이해진·박성하,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과
카카오와 SK(주) C&C, 네이버의 수뇌부가 지난 15일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로 인한 서비스 장애와 관련해 사과를 표했다. 3사는 이번 사태와 관련해 재발 방지에 노력하겠다는 입장이다.24일 오후 2시30분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과방위) 종합 국정감사에서 경기도 성남시 SK(주) C&C 판교 데이터센터의 화재로 인한 서비스 장애와 관련해 김범수 카카오 창업자(미래이니셔티브센터장), 박성하 SK(주) C&C 대표,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GIO)가

김범수 카카오 "100인의 CEO를 양성하는 것이 설립 목표"

 김범수 카카오
김범수 카카오 미래이니셔티브 센터장이 카카오 설립 목표에 대해 "100인의 최고경영자(CEO)를 양성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김 센터장은 24일 오후 2시30분쯤 국회 과학기술방송정보통신위원회 종합감사에 일반 증인으로 출석해 이같이 밝혔다. 이는 카카오의 쪼개기 상장 등 비판을 염두에 둔 발언으로 해석된다. 김 센터장은 지난 15일 데이터센터 화재로 발생한 대국민 서비스 장애에 대해 "불편을 끼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서비스 장애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