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SBS '천원짜리 변호사' 제작 지원

박지성 기자 2022-09-26 16:46:36
사진=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사진=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스마트에프엔=박지성 기자]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SBS 금토드라마 '천원짜리 변호사'에 전기 세단 ‘더 뉴 EQS’, 플래그십 세단 ‘더 뉴 S-클래스’ 등 다양한 라인업의 차량과 제작 지원을 한다고 26일 밝혔다.

지난 23일 금요일 첫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천원짜리 변호사'는 수임료는 천원이지만 최고의 실력을 갖춘 변호사가 의뢰인들의 든든한 지원군이 되어주는 통쾌한 법정 드라마다. '천원짜리 변호사'는 주인공 천지훈 역할을 맡은 배우 남궁민부터 최대훈, 김지은, 이덕화 등 연기파 배우들의 등장으로 기대감을 모았으며, 웨이브와 디즈니플러스를 통해 전세계 시청자들과 만나고 있다.

최고의 변론 실력으로 의뢰인들의 든든한 힘이 돼주는 법조 히어로 변호사 천지훈 역을 맡은 배우 남궁민은 극 중 ‘더 뉴 EQS 450+ AMG 라인’을 탑승한다. 더 뉴 EQS는 메르세데스-EQ 브랜드가 최초로 선보인 럭셔리 전기 세단으로, 역동적인 외관 디자인, 혁신적인 최첨단 디지털 기술, 최고 수준의 안전 및 편의사양을 모두 갖춰 프로페셔널하고 강렬한 천지훈의 캐릭터에 생동감을 더한다.

스포티함과 다이내믹함이 강조된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C 300 AMG 라인’은 극 중 도도하고 자존감 넘치는 변호사 백마리 역을 맡은 배우 김지은의 차량으로 등장한다. 더 뉴 C 300 AMG 라인은 이전 세대 모델보다 길어진 휠베이스로 여유로워진 실내 공간과 국내 고객들이 선호하는 편의 사양을 대거 탑재해 컴포트 럭셔리의 진수를 보여주는 모델이다.

이 밖에도,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 S-클래스의 7세대 완전 변경 모델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S-클래스’, 프리미엄 이그제큐티브 세단의 강자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 등의 차량 지원을 통해 드라마 속 풍성한 볼거리를 더할 예정이다.

요하네스 슌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제품, 마케팅 및 디지털 비즈니스 부문 총괄 부사장은 “동급 최고 수준의 럭셔리를 보여주는 메르세데스-벤츠의 다양한 차량들이 대거 출격하는 만큼 각 캐릭터의 개성을 한층 더 입체적으로 드러내며 드라마의 재미를 더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메르세데스-벤츠 차량의 다채로운 매력을 고객들에게 효과적으로 알릴 수 있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지성 기자 captain@smartfn.co.kr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카카오 먹통' 고개숙인 김범수·이해진·최태원

 '카카오 먹통' 고개숙인 김범수·이해진·최태원
김범수 카카오 창업자,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 최태원 SK 회장이 지난 24일 열린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과방위) 국감에 증인으로 출석해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건에 대해 사과했다. 이들은 이번과 같은 사태가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재발대책을 마련할 것이라고 강조햇다.과방위 종합감사서 김범수·이해진·박성하 증인 출석…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질의 응답 이어져지난 24일 오후 2시30분쯤 열린 과방위 종합감사에는 김범수

김범수·이해진·박성하,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과

 김범수·이해진·박성하,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과
카카오와 SK(주) C&C, 네이버의 수뇌부가 지난 15일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로 인한 서비스 장애와 관련해 사과를 표했다. 3사는 이번 사태와 관련해 재발 방지에 노력하겠다는 입장이다.24일 오후 2시30분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과방위) 종합 국정감사에서 경기도 성남시 SK(주) C&C 판교 데이터센터의 화재로 인한 서비스 장애와 관련해 김범수 카카오 창업자(미래이니셔티브센터장), 박성하 SK(주) C&C 대표,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GIO)가

김범수 카카오 "100인의 CEO를 양성하는 것이 설립 목표"

 김범수 카카오
김범수 카카오 미래이니셔티브 센터장이 카카오 설립 목표에 대해 "100인의 최고경영자(CEO)를 양성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김 센터장은 24일 오후 2시30분쯤 국회 과학기술방송정보통신위원회 종합감사에 일반 증인으로 출석해 이같이 밝혔다. 이는 카카오의 쪼개기 상장 등 비판을 염두에 둔 발언으로 해석된다. 김 센터장은 지난 15일 데이터센터 화재로 발생한 대국민 서비스 장애에 대해 "불편을 끼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서비스 장애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