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여자프로테니스 WTA 투어·남자프로테니스 ATP 투어 공식 후원

박지성 기자 2022-09-19 15:27:15
더 뉴 EQS. /사진=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더 뉴 EQS. /사진=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스마트에프엔=박지성 기자]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이달 서울 잠실 올림픽 공원 테니스코트에서 연달아 열리는 여자프로테니스(WTA)투어 ‘WTA 하나은행 코리아오픈 테니스대회 2022’와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ATP 유진투자증권 코리아오픈 테니스대회 2022’를 공식 후원한다고 19일 밝혔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국내 스포츠레저 트렌드로 주목받고 있는 테니스 문화 발전에 기여할 뿐 만 아니라, 새로운 도전에 거리낌 없고 활동적인 액티비티를 즐기는 고객층과 활발히 소통하고자 이번 대회의 후원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이번 대회에서 메르세데스-벤츠의 최신 차량들을 만나볼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해 고객과의 접점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대회의 메인 경기장 및 갤러리 플라자에는 ‘더 뉴 EQS’가 전시된다. 더 뉴 EQS는 역동적인 외관 디자인, 혁신적인 최첨단 디지털 기술, 최고 수준의 안전 및 편의사양을 갖춘 럭셔리 전기 세단으로 대형 전기 세단 시장에서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지난해 더 뉴 EQS 450+를 국내 시장에 출시한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지난 6월 ‘더 뉴 EQS 350’를 선보였으며, 연내 더 뉴 EQS 450 4MATIC, 더 뉴 메르세데스-AMG EQS 53 4MATIC+ 등을 추가로 선보이며 최상위 전기 세단 라인업을 확장할 예정이다.

아울러,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갤러리 플라자 공간에 메르세데스-벤츠의 전기차 라인업을 한 눈에 조망할 수 있는 ‘EQ 하우스’를 다음달 2일까지 약 2주간 운영한다. EQ 하우스에서는 더 뉴 EQS를 포함해 컴팩트 전기 SUV ‘더 뉴 EQA’와 럭셔리 패밀리 전기 SUV ‘더 뉴 EQB’를 만나볼 수 있다.

EQ 하우스를 방문하는 모든 고객들은 메르세데스-벤츠의 다양한 전기차 모델들의 시승부터 상담 및 구매까지 가능하다. 뿐만 아니라 EQ 하우스 내 메르세데스-벤츠의 트렌디한 컬렉션 아이템을 구매할 수 있는 ‘EQ굿즈 존’, 기존 메르세데스-벤츠 고객들을 위해 준비한 ‘카페 & 릴렉세이션 존’ 등을 운영해 방문객들에게 다채로운 즐길거리를 제공한다.

나아가,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대회 기간 중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 S-클래스의 7세대 완전 변경 모델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S-클래스’, 프리미엄 이그제큐티브 세단의 강자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 등 메르세데스-벤츠 차량 11대를 VIP 및 대회 참가 선수들의 의전 차량으로 제공해 원활한 경기 운영을 지원한다.



박지성 기자 captain@smartfn.co.kr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카카오 먹통' 고개숙인 김범수·이해진·최태원

 '카카오 먹통' 고개숙인 김범수·이해진·최태원
김범수 카카오 창업자,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 최태원 SK 회장이 지난 24일 열린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과방위) 국감에 증인으로 출석해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건에 대해 사과했다. 이들은 이번과 같은 사태가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재발대책을 마련할 것이라고 강조햇다.과방위 종합감사서 김범수·이해진·박성하 증인 출석…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질의 응답 이어져지난 24일 오후 2시30분쯤 열린 과방위 종합감사에는 김범수

김범수·이해진·박성하,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과

 김범수·이해진·박성하,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과
카카오와 SK(주) C&C, 네이버의 수뇌부가 지난 15일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로 인한 서비스 장애와 관련해 사과를 표했다. 3사는 이번 사태와 관련해 재발 방지에 노력하겠다는 입장이다.24일 오후 2시30분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과방위) 종합 국정감사에서 경기도 성남시 SK(주) C&C 판교 데이터센터의 화재로 인한 서비스 장애와 관련해 김범수 카카오 창업자(미래이니셔티브센터장), 박성하 SK(주) C&C 대표,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GIO)가

김범수 카카오 "100인의 CEO를 양성하는 것이 설립 목표"

 김범수 카카오
김범수 카카오 미래이니셔티브 센터장이 카카오 설립 목표에 대해 "100인의 최고경영자(CEO)를 양성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김 센터장은 24일 오후 2시30분쯤 국회 과학기술방송정보통신위원회 종합감사에 일반 증인으로 출석해 이같이 밝혔다. 이는 카카오의 쪼개기 상장 등 비판을 염두에 둔 발언으로 해석된다. 김 센터장은 지난 15일 데이터센터 화재로 발생한 대국민 서비스 장애에 대해 "불편을 끼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서비스 장애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