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양이건장학재단, 평창군 지역인재 장학금 3800만원 전달

인재 양성 위해 정기적인 후원 진행
홍선혜 기자 2022-09-28 13:31:33
삼양이건장학재단 평창지역 장학금 전달 사진./사진=삼양식품
삼양이건장학재단 평창지역 장학금 전달 사진./사진=삼양식품
[스마트에프엔=홍선혜 기자] 삼양이건장학재단은 강원도 평창군 내 학교와 학생들에 총 3800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고 27일 밝혔다.

대관령면에 위치한 4곳의 스키학교(횡계초등학교, 대관령초.중학교, 상지대관령고등학교)에 이건 스키인재 장학금 1300만원을 기탁했으며, 이건 더불어 장학금과 이건 드림 장학금 등 총 2500만원을 39명의 학생들에게 전달했다.

또한 삼양목장, 삼양원동문화재단과 연계해 대관령면사무소에 삼양라면 50박스를 기부했다. 제품은 지역 내 소외계층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삼양이건장학재단 관계자는 “꿈을 향해 노력하는 학생들을 지속적으로 지원해 능력을 발휘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한편 따뜻한 지역사회를 만들어가기 위한 나눔활동도 꾸준히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삼양이건장학재단은 삼양식품의 창업주 故전중윤 명예회장이 1970년에 설립한 재단으로, 현재까지 약 1만 3500명의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전달하며 장학 사업을 이어오고 있다.



홍선혜 기자 sunred@smartfn.co.kr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카카오 먹통' 고개숙인 김범수·이해진·최태원

 '카카오 먹통' 고개숙인 김범수·이해진·최태원
김범수 카카오 창업자,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 최태원 SK 회장이 지난 24일 열린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과방위) 국감에 증인으로 출석해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건에 대해 사과했다. 이들은 이번과 같은 사태가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재발대책을 마련할 것이라고 강조햇다.과방위 종합감사서 김범수·이해진·박성하 증인 출석…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질의 응답 이어져지난 24일 오후 2시30분쯤 열린 과방위 종합감사에는 김범수

김범수·이해진·박성하,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과

 김범수·이해진·박성하,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과
카카오와 SK(주) C&C, 네이버의 수뇌부가 지난 15일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로 인한 서비스 장애와 관련해 사과를 표했다. 3사는 이번 사태와 관련해 재발 방지에 노력하겠다는 입장이다.24일 오후 2시30분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과방위) 종합 국정감사에서 경기도 성남시 SK(주) C&C 판교 데이터센터의 화재로 인한 서비스 장애와 관련해 김범수 카카오 창업자(미래이니셔티브센터장), 박성하 SK(주) C&C 대표,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GIO)가

김범수 카카오 "100인의 CEO를 양성하는 것이 설립 목표"

 김범수 카카오
김범수 카카오 미래이니셔티브 센터장이 카카오 설립 목표에 대해 "100인의 최고경영자(CEO)를 양성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김 센터장은 24일 오후 2시30분쯤 국회 과학기술방송정보통신위원회 종합감사에 일반 증인으로 출석해 이같이 밝혔다. 이는 카카오의 쪼개기 상장 등 비판을 염두에 둔 발언으로 해석된다. 김 센터장은 지난 15일 데이터센터 화재로 발생한 대국민 서비스 장애에 대해 "불편을 끼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서비스 장애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