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신사 '29CM', 라이프스타일 카테고리 거래액 전년비 72%↑

테크 카테고리 거래액 150% 상승, 글로벌 기업 신제품 론칭 및 단독 프로모션 증가
홍선혜 기자 2022-08-18 11:22:12
[스마트에프엔=홍선혜 기자] 무신사의 셀렉트샵 29CM의 올해 1월부터 7월까지 라이프스타일 카테고리 거래액이 전년 대비 72% 상승했다고 18일 밝혔다.

홈과 테크 부문을 필두로 레저, 컬처 등 라이프스타일 관련 모든 카테고리가 성장했다.

29CM는 '더 나은 선택을 위한 가이드'를 미션으로 내걸고 10년 이상 패션과 라이프스타일 분야에서 감각적인 브랜드를 발굴하고 소개해왔으며 올 상반기 브랜드 캠페인에서 라이프스타일 가이드로서의 메시지를 강조하는 동시에, 브랜드 영입과 단독 상품 확보에도 속도를 내며 세일즈 경쟁력을 높였다.

가구 및 인테리어 상품을 다루는 홈 카테고리의 상반기 총입점사 수는 전년 대비 36% 늘었다. 에이치픽스, 짐블랑 등 프리미엄 디자인 가구 편집샵들이 연이어 입점하며 셀렉션의 질적 경쟁력이 높아지면서 올해 7월 한 달 동안 45개의 단독 상품이 출시되는 등 입점 브랜드와의 협업 건도 증가했다. 특히 조명 상품은 전년 대비 거래액이 400%로 크게 성장했다.

20CM는 글로벌 기업의 신제품 론칭 및 단독 프로모션 진행이 늘어남에 따라 테크 카테고리도 전년 대비 약 150%가량 거래액이 증가했다. 삼성·브라운·오랄비는 매월 다른 주제로 29CM 단독 프로모션을 진행 중이며 로지텍은 29CM와 함께 테크 트렌드 리포트를 발간하는 등 콘텐츠 협업을 이어가고 있다. 20CM는 하반기 프리미엄 오디오·카메라 브랜드와의 협업도 확대할 예정이다.

박준영 29CM 세일즈 본부장은 “올 하반기에는 디자이너 홈·리빙 셀렉션 확대 등 라이프스타일 분야에서 더욱 감각적인 큐레이션과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라면서, “최근 더현대서울에 오픈한 이구갤러리 등을 통해 온라인을 넘어 오프라인에서도 더 나은 라이프스타일 제안이라는 29CM만의 차별화된 서비스 가치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홍선혜 기자 sunred@smartfn.co.kr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카카오 먹통' 고개숙인 김범수·이해진·최태원

 '카카오 먹통' 고개숙인 김범수·이해진·최태원
김범수 카카오 창업자,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 최태원 SK 회장이 지난 24일 열린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과방위) 국감에 증인으로 출석해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건에 대해 사과했다. 이들은 이번과 같은 사태가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재발대책을 마련할 것이라고 강조햇다.과방위 종합감사서 김범수·이해진·박성하 증인 출석…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질의 응답 이어져지난 24일 오후 2시30분쯤 열린 과방위 종합감사에는 김범수

김범수·이해진·박성하,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과

 김범수·이해진·박성하,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과
카카오와 SK(주) C&C, 네이버의 수뇌부가 지난 15일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로 인한 서비스 장애와 관련해 사과를 표했다. 3사는 이번 사태와 관련해 재발 방지에 노력하겠다는 입장이다.24일 오후 2시30분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과방위) 종합 국정감사에서 경기도 성남시 SK(주) C&C 판교 데이터센터의 화재로 인한 서비스 장애와 관련해 김범수 카카오 창업자(미래이니셔티브센터장), 박성하 SK(주) C&C 대표,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GIO)가

김범수 카카오 "100인의 CEO를 양성하는 것이 설립 목표"

 김범수 카카오
김범수 카카오 미래이니셔티브 센터장이 카카오 설립 목표에 대해 "100인의 최고경영자(CEO)를 양성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김 센터장은 24일 오후 2시30분쯤 국회 과학기술방송정보통신위원회 종합감사에 일반 증인으로 출석해 이같이 밝혔다. 이는 카카오의 쪼개기 상장 등 비판을 염두에 둔 발언으로 해석된다. 김 센터장은 지난 15일 데이터센터 화재로 발생한 대국민 서비스 장애에 대해 "불편을 끼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서비스 장애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