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스마트에프엔

검색

사회일반

인하대, ‘부처 협업형 인재양성 사업’ 4개 분야 선정

2022-07-05 15:21:11

이차전지, 반도체, 공간정보, 지식재산 산업 이끌 혁신인재 양성 융복합 교육 프로그램 개발‧운영, 산학협력체계 구축해 역량강화 지원
[스마트에프엔=주성남 기자] 인하대학교(총장 조명우)가 이차전지, 반도체, 공간정보, 지식재산 분야의 혁신인재 양성에 나선다.

center
인하대학교
인하대는 교육부가 주관하는 ‘부처 협업형 인재양성 사업’에서 △이차전지산업 기술인력양성사업 △반도체 전공트랙 사업 △공간정보 혁신인재 양성사업 △신산업 분야 지식재산 융합인재 양성사업의 4개 사업이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

4개 분야에서 총 32억 원의 지원금을 받아 사업을 진행한다.


이차전지산업 기술인력양성사업은 산업통상자원부의 지원을 받아 미래전략산업인 이차전지 분야의 인재양성에 주력한다. 화학공학과, 신소재공학과, 기계공학과, 전기공학과, 화학과 등 관련 학과 간 연계 및 융합을 통해 기업체가 요구하는 실무능력을 갖춘 글로벌 인재를 양성한다. 복수전공, 부전공, 마이크로전공의 다양한 트랙을 신설하고 교육인프라를 구축해 전지제조, 설계, 평가 분야에 필요한 교과목도 운영할 예정이다.

반도체 전공트랙 사업 역시 산업통상자원부의 지원으로 진행된다. 소재·공정·장비 트랙과 소자·설계 전공트랙을 함께 운영하며 산업계 수요에 기반한 시스템반도체 전·후공정 통합형 인재를 육성한다는 계획이다. 견고한 산학협력체계를 구축해 기업연계 직무훈련을 강화함으로써 인천 지역의 반도체 산업 및 K-반도체의 발전에 기여하겠다는 목표다.

공간정보 혁신인재 양성사업에서는 국토교통부의 지원을 받아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을 구축하고 캠퍼스 네비게이션 맵을 제작한다. 세부 사업과 학년별 맞춤형 장학제도, 연구활동 지원제도 등을 통해 공간 빅데이터 분석과 인공지능 기술을 유연하게 접목하는 융복합적 사고를 가진 인재를 양성한다는 계획이다.

신산업 분야 지식재산 융합인재 양성사업은 특허청과 함께 진행한다. 반도체 분야 전공지식에 소프트파워인 지식재산을 겸비한 융합인재를 양성한다. 반도체 관련 전공수업에 특허검색, 분석내용을 활용하고 반도체 분야 특허출원 및 지식재산 관련 대회 참여를 지원할 예정이다.


인하대는 산업과 경제구조의 급속한 변화에 대응하는 혁신인재 양성을 위한 융복합 교육 프로그램 개발‧운영, 긴밀한 산학협력체계 구축에 더욱 힘을 쏟겠다는 방침이다.

조명우 인하대 총장은 “대학교육은 미래 신산업 성장을 이끌 고급인력 양성을 담당하는 중요한 축이다”라며 “인재를 양성하는 혁신적인 교육 시스템 구축과 학생들의 역량강화에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주성남 기자 news@smartfn.co.kr
# 관련 태그
리스트
[영상]현대차 2022 영동대로 카운트다운
[영상]넥슨 '카트라이더' 겨울 업데이트 티저 영상 공개
[영상]넥슨 'DNF DUEL' 신규 플레이 영상
[영상]넥슨 '던파 모바일' 공식 애니메이션 영상
[영상]컴투스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 시네마틱 영상 공개
[영상]리니지W 정규 OST '피로 맺어진 세계'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