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35층 룰 폐지' 2040플랜 확정…"스카이라인 조성"

최형호 기자 2022-12-01 09:56:02
[스마트에프엔=최형호 기자] '35층 룰 폐지' 등을 담은 최상위 공간계획인 2040 서울도시기본계획이 도시계획위원회 문턱을 넘었다. 연내 확정 고시되면 앞으로 지어지는 아파트들은 35층 룰 제한 없이 건축될 전망이다.

사진=연합뉴스

1일 서울시에 따르면 전날 열린 제12차 도시계획위원회에서 2040 서울도시기본계획(안)을 원안 가결됐다.

2040 서울도시기본계획은 국토계획법에 따라 5년 마다 재정비되는데 2014년에 수립된 '2030 서울플랜'을 대체하는 것으로, 향후 20년 서울이 지향할 도시공간의 미래상을 담은 장기계획이다. 

2040 서울플랜은 35층 기준을 삭제하고 주변 여건에 맞는 스카이라인을 조성하도록 했다. 구체적인 층수는 개별 정비계획위원회 심의를 통해 마련하기로 했다.

서울시는 지난 3월 발표 이후 각종 의견 수렴 절차를 거쳐 기존 6대 목표에 탄소중립 내용을 추가해 최종 7대 목표를 확정했다. 7대 목표는 ▲보행일상권 조성 ▲수변중심 공간 재편 ▲기반시설 입체화 ▲중심지 기능 혁신 ▲미래교통 인프라 ▲탄소중립 안전도시 ▲도시계획 대전환 등이다.

서울시는 이번 심의결과에 대한 후속 조치를 거쳐 연내 2040 서울플랜을 최종 확정하고 공고할 계획이다.

조남준 서울시 도시계획국장은 "서울도시기본계획안이 확정되면 35층 높이 규제 완화를 비롯해 유연한 도시계획 체계로 전환이 가능해질 것"이라며 "이번 계획이 하위의 분야별 계획 및 정비계획, 시정운영 등에 지침역할을 하면서 서울시민의 삶의 질과 도시경쟁력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아울러 서울시는 이번 회의에서 '2030서울시 도시·주거환경정비기본계획안'(도시정비형 재개발사업부문)도 수정 가결했다.

이에 따라 2016년 해제했던 동대문 일대를 도심부 구역으로 재지정해 도심 활성화를 유도한다. 영등포, 청량리, 왕십립 등 도심부 외 지역 11곳을 정비가능구역으로 지정했다. 또 녹지조성방안을 수립하고, 이에 따른 높이와 용적률 등 인센티브도 마련했다. 직주 혼합도시 조성을 유도하기 위해 허용 용적률, 주차 기준 완화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최형호 기자 rhyma@smartfn.co.kr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카카오 먹통' 고개숙인 김범수·이해진·최태원

 '카카오 먹통' 고개숙인 김범수·이해진·최태원
김범수 카카오 창업자,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 최태원 SK 회장이 지난 24일 열린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과방위) 국감에 증인으로 출석해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건에 대해 사과했다. 이들은 이번과 같은 사태가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재발대책을 마련할 것이라고 강조햇다.과방위 종합감사서 김범수·이해진·박성하 증인 출석…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질의 응답 이어져지난 24일 오후 2시30분쯤 열린 과방위 종합감사에는 김범수

김범수·이해진·박성하,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과

 김범수·이해진·박성하,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과
카카오와 SK(주) C&C, 네이버의 수뇌부가 지난 15일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로 인한 서비스 장애와 관련해 사과를 표했다. 3사는 이번 사태와 관련해 재발 방지에 노력하겠다는 입장이다.24일 오후 2시30분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과방위) 종합 국정감사에서 경기도 성남시 SK(주) C&C 판교 데이터센터의 화재로 인한 서비스 장애와 관련해 김범수 카카오 창업자(미래이니셔티브센터장), 박성하 SK(주) C&C 대표,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GIO)가

김범수 카카오 "100인의 CEO를 양성하는 것이 설립 목표"

 김범수 카카오
김범수 카카오 미래이니셔티브 센터장이 카카오 설립 목표에 대해 "100인의 최고경영자(CEO)를 양성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김 센터장은 24일 오후 2시30분쯤 국회 과학기술방송정보통신위원회 종합감사에 일반 증인으로 출석해 이같이 밝혔다. 이는 카카오의 쪼개기 상장 등 비판을 염두에 둔 발언으로 해석된다. 김 센터장은 지난 15일 데이터센터 화재로 발생한 대국민 서비스 장애에 대해 "불편을 끼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서비스 장애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