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R 빛고을봉사단, 광주서 사랑의 김장 나눔 활동…320만원 기부

최형호 기자 2022-11-30 18:01:10
[스마트에프엔=최형호 기자] 수서고속철도(SRT) 운영사 에스알(SR)은 30일 광주 광산구에서 사랑의 김장 나눔 활동에 나섰다.

SR 광주승무센터와 호남차량센터 직원들로 구성된 빛고을봉사단은 한국공항공사 광주공항, 하남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등 광산구 관계기관과 합동으로 김장 750kg을 담갔다.

SR)은 30일 광주 광산구에서 사랑의 김장 나눔 활동에 나섰다. (사진=SR)

이날 담근 김치 150박스는 기부금 320만원과 함께 광산구 자원봉사센터에 전달해 기초생활 수급자 및 독거노인 가구 등 지역 취약가정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SR 빛고을봉사단은 지난 2018년 1월부터 광산구자원봉사센터와 협약을 시작으로 지체장애인 생활시설 지원, 환경정화 활동, 독거노인 주거환경 개선사업, 호우피해농가 복구지원 등 정기적이고 다양한 사회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종국 SR 대표는 "추위를 앞두고 오늘 전달한 따뜻한 나눔이 겨울준비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더욱 다양한 나눔활동을 통해 이웃과 따뜻한 온정을 나누고 지역사회 발전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최형호 기자 rhyma@smartfn.co.kr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카카오 먹통' 고개숙인 김범수·이해진·최태원

 '카카오 먹통' 고개숙인 김범수·이해진·최태원
김범수 카카오 창업자,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 최태원 SK 회장이 지난 24일 열린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과방위) 국감에 증인으로 출석해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건에 대해 사과했다. 이들은 이번과 같은 사태가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재발대책을 마련할 것이라고 강조햇다.과방위 종합감사서 김범수·이해진·박성하 증인 출석…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질의 응답 이어져지난 24일 오후 2시30분쯤 열린 과방위 종합감사에는 김범수

김범수·이해진·박성하,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과

 김범수·이해진·박성하,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과
카카오와 SK(주) C&C, 네이버의 수뇌부가 지난 15일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로 인한 서비스 장애와 관련해 사과를 표했다. 3사는 이번 사태와 관련해 재발 방지에 노력하겠다는 입장이다.24일 오후 2시30분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과방위) 종합 국정감사에서 경기도 성남시 SK(주) C&C 판교 데이터센터의 화재로 인한 서비스 장애와 관련해 김범수 카카오 창업자(미래이니셔티브센터장), 박성하 SK(주) C&C 대표,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GIO)가

김범수 카카오 "100인의 CEO를 양성하는 것이 설립 목표"

 김범수 카카오
김범수 카카오 미래이니셔티브 센터장이 카카오 설립 목표에 대해 "100인의 최고경영자(CEO)를 양성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김 센터장은 24일 오후 2시30분쯤 국회 과학기술방송정보통신위원회 종합감사에 일반 증인으로 출석해 이같이 밝혔다. 이는 카카오의 쪼개기 상장 등 비판을 염두에 둔 발언으로 해석된다. 김 센터장은 지난 15일 데이터센터 화재로 발생한 대국민 서비스 장애에 대해 "불편을 끼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서비스 장애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