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신도 칭찬한 ‘슛돌이’ 이강인, 포르투갈전 뛸 수 있을까…관심도 껑충

주서영 기자 2022-11-30 14:24:16
[스마트에프엔=주서영 기자] 지난 28일 열린 2022 카타르월드컵 H조 조별리그 2차전 대한민국과 가나의 경기가 2-3으로 마무리된 가운데 이강인이 막판 후반 전에 본선 첫 공격에 나섰다.

특히 조규성 선수의 멀티골에도 영향을 준 이강인의 경기 진행력에 대해 외신에서는 ‘90분간 뛰었다면 결과가 바뀌었을 것’이라는 보도까지 나왔다.

미국 스포츠 전문매체 ESPN에 따르면 이강인의 활약을 조명하면서 “월드컵에서도 그가 할 수 있다는 것을 증명했다”면서 “가장 큰 문제는 이강인에게 90분이 주어질 것인가에 대한 여부”라고 분석했다. 


30일 빅데이터 전문기업 TDI(티디아이, 대표 이승주)에 따르면 카타르 월드컵 H조에서 우루과이를 상대로 첫 경기를 치른 24일 이강인의 검색량은 36만 5,000건으로 급증했다. 경기가 끝난 25일에는 43만 7,000건에 달했다. 

우루과이전 경기 이후 이강인의 출전 부재로 인해 관심도가 더 올라간 것으로 보인다.

이후 하락세를 보이다가 28일 가나전과의 경기에서 본선 첫 공격을 보여 검색량 역시 30만 6,000건으로 증가세로 복귀, 29일 검색량은 60만 1,000건으로 전날 대비 2배가량 뛰었다.

이강인은 지난 2007년 방송된 KBS 2TV ‘날아라 슛돌이 시즌3’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이강인은 7살의 나이로 ‘날아라 슛돌이’ 어린이 축구단 3기 멤버로 발탁됐으며 당시 팀 감독을 맡았던 유상철은 이강인의 뛰어난 축구실력을 한 프로그램에 언급하기도 했다. 이후 2011년 발렌시아 유스팀에 입단, 2019 국제축구연행(FIFA) U-20 월드컵 9강전에서 뛰어난 슈팅 결정력을 보이기도 했다.

한편 이강인은 28일 경기 후 인터뷰에서 ‘선발로 나오고 싶은 마음은 없느냐’ 질문에 “그 부분은(벤투) 감독이 결정하는 것”이라며 “감독 결정을 100% 신뢰하고 기회가 되면 팀에 최대한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이강인은 H조별리그 3차전 12월 3일 0시에 펼쳐질 포르투갈과의 경기에 출전할 수 있을지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주서영 기자 news@smartfn.co.kr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카카오 먹통' 고개숙인 김범수·이해진·최태원

 '카카오 먹통' 고개숙인 김범수·이해진·최태원
김범수 카카오 창업자,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 최태원 SK 회장이 지난 24일 열린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과방위) 국감에 증인으로 출석해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건에 대해 사과했다. 이들은 이번과 같은 사태가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재발대책을 마련할 것이라고 강조햇다.과방위 종합감사서 김범수·이해진·박성하 증인 출석…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질의 응답 이어져지난 24일 오후 2시30분쯤 열린 과방위 종합감사에는 김범수

김범수·이해진·박성하,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과

 김범수·이해진·박성하,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 사과
카카오와 SK(주) C&C, 네이버의 수뇌부가 지난 15일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로 인한 서비스 장애와 관련해 사과를 표했다. 3사는 이번 사태와 관련해 재발 방지에 노력하겠다는 입장이다.24일 오후 2시30분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과방위) 종합 국정감사에서 경기도 성남시 SK(주) C&C 판교 데이터센터의 화재로 인한 서비스 장애와 관련해 김범수 카카오 창업자(미래이니셔티브센터장), 박성하 SK(주) C&C 대표,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GIO)가

김범수 카카오 "100인의 CEO를 양성하는 것이 설립 목표"

 김범수 카카오
김범수 카카오 미래이니셔티브 센터장이 카카오 설립 목표에 대해 "100인의 최고경영자(CEO)를 양성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김 센터장은 24일 오후 2시30분쯤 국회 과학기술방송정보통신위원회 종합감사에 일반 증인으로 출석해 이같이 밝혔다. 이는 카카오의 쪼개기 상장 등 비판을 염두에 둔 발언으로 해석된다. 김 센터장은 지난 15일 데이터센터 화재로 발생한 대국민 서비스 장애에 대해 "불편을 끼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서비스 장애로